“농산물값 제대로 받는 새해 됐으면….”
“농산물값 제대로 받는 새해 됐으면….”
  • 한승호 기자
  • 승인 2020.01.05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겨울 들어 가장 매서운 한파가 찾아온 지난해 12월 31일 충남 서산시 해미면 억대리의 한 시설하우스에서 석낙구(72)씨가 겨울감자를 심기 전 밭에 영양분을 공급할 요량으로 비료를 뿌리고 있다. 석씨는 “농산물값 좀 제대로 받는 새해가 됐으면 좋겠다”며 “1월 중순까진 감자 파종을 마무리 할 것”이라고 말했다.
올 겨울 들어 가장 매서운 한파가 찾아온 지난해 12월 31일 충남 서산시 해미면 억대리의 한 시설하우스에서 석낙구(72)씨가 겨울감자를 심기 전 밭에 영양분을 공급할 요량으로 비료를 뿌리고 있다. 석씨는 “농산물값 좀 제대로 받는 새해가 됐으면 좋겠다”며 “1월 중순까진 감자 파종을 마무리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농정신문 한승호 기자]

올 겨울 들어 가장 매서운 한파가 찾아온 지난해 12월 31일 충남 서산시 해미면 억대리의 한 시설하우스에서 석낙구(72)씨가 겨울감자를 심기 전 밭에 영양분을 공급할 요량으로 비료를 뿌리고 있다. 석씨는 “농산물값 좀 제대로 받는 새해가 됐으면 좋겠다”며 “1월 중순까진 감자 파종을 마무리 할 것”이라고 말했다.

Tag
#비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