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체소식] 팜한농, 국가기술표준원장 표창 수상
[업체소식] 팜한농, 국가기술표준원장 표창 수상
  • 장수지 기자
  • 승인 2019.11.13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정신문 장수지 기자]

팜한농 구미공장의 완전 무인자동화 창고. 팜한농 제공
팜한농 구미공장의 완전 무인자동화 창고. 팜한농 제공

 

팜한농(대표이사 이유진)이 지난 11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그랜드홀에서 열린 ‘제16회 한국파렛트컨테이너산업대상’에서 유닛로드시스템화 파렛트 부문 국가기술표준원장 표창을 수상했다.

한국파렛트컨테이너산업대상은 한국파렛트컨테이너협회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와 국가기술표준원 등이 후원했으며, 물류 시스템을 표준화하고 효율성 개선 등 모범 기업 및 개인에게 표창하는 시상식이다.

팜한농은 구미공장에 완전 무인자동화 창고를 구축하고 제품 포장 용기부터 박스, 파렛트, 적재 방식 등 모든 포장 관련 규격을 표준화해 선진 물류 시스템 도입 및 효율성 개성에 앞장선 공로를 인정받았다. 팜한농 관계자는 자사 작물보호제 공장 간 통합 물류 및 재고 관리 프로세스를 일원화해 비용을 절감하고 창고 관리 효율성을 대폭 향상시켰다고 전했다.

팜한농 구미공장의 완전 무인자동화 창고는 제품 입고부터 보관, 출하까지의 전 과정을 컴퓨터로 자동 제어하는 창고 관리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구미공장 내 약 6,000㎡ 부지에 건축면적 약 4,700㎡ 규모로 신축했으며 파렛트 8,000개를 동시에 보관할 수 있다. 완전 무인자동화 창고 가동으로 제품 재고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으며 품목과 수량 차이 발생 등 출하 오류를 없앴다. 팜한농은 작업자 안전성 향상은 물론 기존 대비 출하 대기시간도 60% 이상 단축됐다고 밝혔다.

김상희 팜한농 구미공장장은 “최첨단 자동화 창고 신축 및 포장 규격 표준화로 물리 관리 효율성이 향상됐다”며 “앞으로 물류비용 절감 및 납품기간 단축 등 물류 경쟁력 확보를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