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진·만평 포토뉴스
조롱박은 가을을 싣고 온다?
한낮 폭염은 여전하건만, 아침저녁으로 감도는 선선한 기운이 곧 가을이 다가올 것임을 알리는 가운데 지난 8일 충남 홍성군 결성면 금곡리 원천마을에서 시민들이 조롱박, 여주 등이 주렁주렁 열린 터널을 거닐며 더위를 피하고 있다. 

[한국농정신문 한승호 기자]

한낮 폭염은 여전하건만, 아침저녁으로 감도는 선선한 기운이 곧 가을이 다가올 것임을 알리는 가운데 지난 8일 충남 홍성군 결성면 금곡리 원천마을에서 시민들이 조롱박, 여주 등이 주렁주렁 열린 터널을 거닐며 더위를 피하고 있다. 

<저작권자 © 한국농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