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돌담 아름다움 엽서에 담았어요
농촌돌담 아름다움 엽서에 담았어요
  • 관리자 기자
  • 승인 2007.11.05 0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촌조경전문지도연구회, 5백세트 8천장 발행
“농촌어메니티 홍보 한몫”

전국 농촌지도공무원의 자율 학습 모임인 농촌조경전문지도연구회(회장 구동관)가 한국적인 아름다움을 발굴하고, 농촌의 소중함을 일깨우기 위해 ‘아름다운 농촌의 돌담’ 엽서〈사진〉를 발행했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 엽서의 사진은 농촌조경연구회 회원들이 올 한 해 동안 전국의 농촌마을을 직접 찾아다니며 발굴한 아름다운 농촌의 돌담 중에서 작품성이 뛰어난 사진들을 모은 것. 이 엽서에는 충남 아산의 외암마을, 강원 고성의 왕곡마을, 경북 경주의 세심마을 등 전국 농촌 마을의 특색 있는 돌담이 아름다운 모습으로 담겨 있다.

▲ '아름다운 농촌의 돌담' 엽서
▲ '아름다운 농촌 돌담' 엽서
컬러 8장과 흑백 8장 등 모두 16장 한 세트로 구성된 ‘농촌의 돌담’엽서의 전체 발행량은 5백세트 8천장이며, 농촌에 관심이 있는 도시민과 유관기관 등에 배포돼 농촌자원의 소중함을 홍보하는데 한 몫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농촌조경전문지도연구회는 전국 농촌지도공무원의 자율 학습 모임으로 지난 1999년 결성돼, 농촌조경의 연구 및 자원발굴, 농가 정원 컨설팅 등의 활동을 해 왔다.

현재 90여명의 회원이 매년 4회의 정기모임을 갖고 있는데, 앞으로도 농촌의 한옥, 마을의 나무 등 매년 주제를 정해 농촌 어메니티 자원을 발굴하고 엽서 시리즈로 발행하여 아름다운 농촌 자원의 소중함을 아름다움을 알리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