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절 친환경 과일 인기 폭발
추석절 친환경 과일 인기 폭발
  • 관리자
  • 승인 2007.02.01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 하나로클럽 판매량 작년보다 3배 증가
올 추석에 친환경 과일선물세트의 판매가 작년보다 3배 가량 늘어났다.
11일 농협에 따르면, 이번 추석 기간동안 수도권 하나로클럽의 과일 판매액 1백34억원 중 약 20%인 27억원 가량이 친환경 과일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작년 추석매출 9억원에 비해 약 3배 가량 늘어난 것이며, 특히 농협의 친환경농산물 공동브랜드인 ‘아침마루’ 과일세트는 작년보다 4배 증가한 20억원어치나 판매되어 준비된 재고가 조기에 바닥을 쳤다.
전체 농산물의 4% 정도를 차지하고 있는 친환경농산물 시장에 비교하면 이번 추석에 친환경과일이 소비자들의 집중적인 선택을 받은 것으로 분석된다.
이러한 ‘아침마루’의 인기는 최고급 상품을 위한 엄격한 품질관리와 차별화된 고급 포장, 지속적인 마케팅활동이 결합된 결과라고 할 수 있다.
농협 관계자는 “소비자들의 요구에 부응하는 상품을 적극 개발하고, 전국적인 유통망을 확충한다면 정체된 친환경농산물 소비시장의 새로운 돌파구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