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평원, 충남대 AI 융합연구센터와 MOU
축평원, 충남대 AI 융합연구센터와 MOU
  • 홍기원 기자
  • 승인 2020.05.17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정신문 홍기원 기자]

축산물품질평가원(원장 장승진, 축평원)이 인공지능(AI) 기술을 접목한 품질평가 기술개발에 의욕을 보이고 있다.

축평원은 지난 12일 세종시 축평원 본원에서 충남대학교 AI 융합연구센터와 업무양해각서(MOU) 체결식을 가졌다. 앞으로 양 기관은 기존 소·돼지 육안판정 체계에 AI 영상 학습 기술을 적용한 AI 축산물 품질평가 체계를 개발하는데 협력할 예정이다.

축평원과 충남대는 그동안 한국형 근내지방 측정 기술 개발, 근내지방 섬세지수 개발 등 축산물 품질평가 기술 연구를 공동으로 수행해왔다. 축평원 관계자는 “기존 육안 등급판정 체계에 인공지능 시스템을 접목해 국민들에게 보다 정확하고 공정한 축산물의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