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여름 날씨 속 풀매는 여성농민 "비가 좀 내렸으면"
초여름 날씨 속 풀매는 여성농민 "비가 좀 내렸으면"
  • 한승호 기자
  • 승인 2020.05.06 2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낮의 기온이 30도를 웃도는 초여름 날씨를 보인 6일 오후 경기도 포천시 내촌면 내리의 한 콩밭에서 여성농민들이 풀을 매고 있다. 한 농민은 “너무 가물어서 싹이 안 나올 정도”라며 “하루빨리 비가 좀 내렸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낮의 기온이 30도를 웃도는 초여름 날씨를 보인 6일 오후 경기도 포천시 내촌면 내리의 한 콩밭에서 여성농민들이 풀을 매고 있다. 한 농민은 “너무 가물어서 싹이 안 나올 정도”라며 “하루빨리 비가 좀 내렸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국농정신문 한승호 기자]

한낮의 기온이 30도를 웃도는 초여름 날씨를 보인 6일 오후 경기도 포천시 내촌면 내리의 한 콩밭에서 여성농민들이 풀을 매고 있다. 한 농민은 “너무 가물어서 싹이 안 나올 정도”라며 “하루빨리 비가 좀 내렸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Tag
#콩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