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리 피해로 수박 모종 다시 심어”
“서리 피해로 수박 모종 다시 심어”
  • 한승호 기자
  • 승인 2020.05.03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28일 전북 고창군 공음면 구암리 문은석(46)씨 수박밭에서 한 여성농민이 서리를 맞아 고사한 수박 모종을 걷어내고 새 모종을 심고 있다. 문씨는 “이 밭은 그나마 서리 피해가 없는 편”이라며 “모종 한 개당 550원인데 다른 밭은 비닐을 싹 걷어내고 거의 새로 심었다”고 피해 상황을 알렸다. 
지난달 28일 전북 고창군 공음면 구암리 문은석(46)씨 수박밭에서 한 여성농민이 서리를 맞아 고사한 수박 모종을 걷어내고 새 모종을 심고 있다. 문씨는 “이 밭은 그나마 서리 피해가 없는 편”이라며 “모종 한 개당 550원인데 다른 밭은 비닐을 싹 걷어내고 거의 새로 심었다”고 피해 상황을 알렸다. 

[한국농정신문 한승호 기자]

지난달 28일 전북 고창군 공음면 구암리 문은석(46)씨 수박밭에서 한 여성농민이 서리를 맞아 고사한 수박 모종을 걷어내고 새 모종을 심고 있다. 문씨는 “이 밭은 그나마 서리 피해가 없는 편”이라며 “모종 한 개당 550원인데 다른 밭은 비닐을 싹 걷어내고 거의 새로 심었다”고 피해 상황을 알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