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 농민가족! 손 맞잡고 달려가자”
“부산경남 농민가족! 손 맞잡고 달려가자”
  • 조현경 기자
  • 승인 2019.07.21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농 부산경남연맹 ‘농민가족한마당’ 성황리 개최

[한국농정신문 조현경 기자]

‘전국농민회총연맹 부산경남연맹 2019년 농민가족한마당’이 지난 12일 경남 사천시 삼천포대교공원에서 농민회원과 가족, 유관기관·단체 관계자, 사천시민 등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사진). 전농 부산경남연맹이 주최하고 사천시농민회가 주관한 행사다.

행사는 ‘농업의 공익적 기능 보상·농민수당 실현·통일시대, 생명과 평화의 통일농업 실현’이라는 구호를 내걸었다. 농민과 가족들은 바닷바람이 시원하게 불어오는 쾌청한 날씨 속에 그간 농사일로 지친 서로를 위로하고 하반기 결의를 모았다.

김성만 전농 부산경남연맹 의장은 “농민들의 노고와 시민들의 동참으로 부산경남에서 2대의 통일트랙터를 마련할 수 있었다”며 감사의 뜻을 전하는 동시에, 대북제재 등의 이유로 아직 북으로 보내지 못한 현실을 아쉬워했다.

이어 “올해 시설채소로부터 시작해서 경남의 주작목인 양파·마늘까지 가격 폭락이 이어져 농민들이 큰 고통을 받고 있으나 정부의 대책은 부실하고 미흡하다. 다행이 올해부터 품목별 생산자조직이 만들어져, 앞으로 가격 안정은 물론 정부와 생산자가 함께 고민할 수 있는 농정혁신의 기틀이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 의장은 특히 경남도 농민수당 조례 제정과 관련 “새로운 농정방향을 제시할 농민수당을 경남에서 만들어 전국의 모범이 되는 제도가 될 수 있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행사는 사전행사와 길놀이에 이어 2부에선 노래패 맥박, 가수 배진아씨 공연과 시·군 노래자랑 등이 진행됐다. 부대행사로는 농민수당 조례 제정 청구 서명, 친환경 비료 홍보, 농산물 판매, 통일사진전, 전통막걸리와 미숫가루 시음회, 머그컵과 모기퇴치제 만들기 체험행사 등이 마련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