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하나로마트서 ‘제로페이’ 시행
농협, 하나로마트서 ‘제로페이’ 시행
  • 박경철 기자
  • 승인 2019.06.23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통계열사 운영 전국 마트서 18일부터
지역농·축협 마트까지 단계적 확대

[한국농정신문 박경철 기자]

농협은 지난 18일부터 유통계열사가 운영하는 전국 하나로마트에서 ‘제로페이’ 간편결제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농협은 지난 18일부터 유통계열사가 운영하는 전국 하나로마트에서 ‘제로페이’ 간편결제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농협이 지난 18일부터 농협 하나로유통, 농협유통, 농협충북유통, 농협대전유통, 농협부산경남유통 등 유통계열사가 운영하는 하나로마트에서 대형마트 최초로 ‘제로페이’ 간편결제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제로페이’는 중소벤처기업부와 서울시 등 지자체가 은행, 민간 간편결제 사업자들과 협력해 도입한 모바일 간편결제 서비스다. 소상공인의 수수료 부담을 완화시키고 소비자에게는 소득공제와 공공시설 이용요금 할인혜택이 되돌아가는 사업이다.

제로페이 사용법은 간단하다. 스마트폰으로 NH농협은행의 ‘NH앱캐시’어플을 다운받아 사용계좌를 등록하고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QR코드(바코드)를 인식시키면 은행계좌에 연결돼 결제가 완료된다.

농협은 유통계열사가 운영하는 하나로마트의 제로페이 도입을 시작으로 전국 지역농·축협이 운영하는 하나로마트까지 단계적으로 확대·시행할 계획이다.

김성광 농협 하나로유통 대표이사는 “소상공인 수수료 경감을 위한 정부사업에 동참하고 고객의 제로페이 이용편의를 높이기 위해 제로페이를 도입하게 됐다”면서 “대형마트 최초로 농협이 제로페이를 도입하는 만큼 소비자와 농민에게 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