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아프리카돼지열병(ASF) 가상방역 현장훈련 실시
강원도, 아프리카돼지열병(ASF) 가상방역 현장훈련 실시
  • 정경숙 기자
  • 승인 2019.06.18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접경지역 시·군, 생산자단체 등 참여

[한국농정신문 정경숙 기자]

강원도는 지난 17일 양구군 농업기술센터에서 ‘2019년 아프리카돼지열병(ASF) 가상방역 현장훈련(CPX)를 실시했다. 훈련에선 ASF 발생 시 신속하게 방역조치를 수행할 수 있도록 긴급행동지침(SOP) 매뉴얼을 숙지하고 현장 초동 대응능력을 배양하는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최근 북한에서도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하며 접경지역의 대응능력과 방역체계가 초미의 관심사가 됐다. 이에 강원도가 긴급하게 가상훈련을 추진한 것이다.

접경지역 5개 시·군을 중심으로 생산자단체와 농·축협, 동물위생시험소, 가축위생방역지원강원도본부 등 관련단체에서 1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상황 단계별^방역기관별 역할과 방역조치 사항을 훈련했다.

또, 접경지역 시군의 우수 방역사례를 공유하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특히 양돈농가의 발생국 여행 자제와 발생국산 축산물 반입금지, 사육돼지에 대한 매일 임상관찰 실시를 당부했다. 또한 외국인 근로자의 경우 방역수칙을 지키도록 철저히 교육시킬 것을 강조했다.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증상이 발견되면 가축방역기관(1588-4060) 또는 시·군에 신속히 신고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