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영양교사 친환경농산물 산지체험
서울 영양교사 친환경농산물 산지체험
  • 권순창 기자
  • 승인 2019.05.12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서 도농상생 가치 공유

[한국농정신문 권순창 기자]
 

서울시 초·중·고등학교 영양교사 30명이 지난달 26~27일 전북 남원 친환경농산물 산지체험에 참가했다.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제공
서울시 초·중·고등학교 영양교사 30명이 지난달 26~27일 전북 남원 친환경농산물 산지체험에 참가했다.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제공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김경호, 공사) 서울친환경유통센터는 지난달 26~27일 서울시 소재 초·중·고등학교 영양교사를 대상으로 친환경농산물 산지체험을 진행했다.

체험엔 30명의 영양교사가 참가했다. 남원원예농협 친환경농산물 공급센터와 애호박·딸기농가를 방문하면서 생산자의 어려움을 이해하고 친환경농업의 가치를 되새기는 시간을 가졌다. 또 생산자 간담회를 통해 여름철 수급이 어려운 시금치·열무·아욱 등의 작황 및 특성을 청취하고 서로 의견을 교환하기도 했다.

정원교 공사 농산급식팀장은 “이번 산지체험을 통해 도농상생의 가치를 공유함으로써 친환경농업에 대한 인식이 개선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보다 많은 학교 급식 관계자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산지체험을 확대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