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체소식] 농우바이오, 토양개량제 ‘바이오차’ 제품 출시
[업체소식] 농우바이오, 토양개량제 ‘바이오차’ 제품 출시
  • 장수지 기자
  • 승인 2019.05.17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물 저장성‧신선도 증진, 온실가스 저감 효과까지

[한국농정신문 장수지 기자]

농우바이오가 최근 출시한 바이오차 토양개량제. 농우바이오 제공
농우바이오가 최근 출시한 바이오차 토양개량제. 농우바이오 제공

 

농우바이오(대표이사 이병각)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이해 신개념 토양개량제인 ‘바이오차’ 제품을 보급‧판매한다고 밝혔다.

바이오차는 우드스틱이나 목재 등의 바이오매스를 약 300℃에서 산소가 없는 조건으로 가열해 만든 반탄화 물질이며, 최근 전 세계적으로 각광을 받고 있는 친환경 토양개량제이자 신개념 물질이다.

농우바이오에 따르면 특히 바이오차는 일반 숯과 다르게 pH가 6~6.5 수준으로 작물생육에 알맞은 산도를 유지해 연작피해 및 염류집적을 방지하는 데 탁월한 효과가 있다. 또 바이오차 내부의 많은 미세기공으로 인해 보습력과 보비력 증진, 토양 물리성 개선 등 영양분의 뿌리 흡수를 증가시킨다. 바이오차는 미생물의 활력 증진을 통해 토양 내 유기물을 분해시켜 작물 수확량을 늘리며, 탄산가스와 암모니아가스 등 유해가스 흡착을 통한 대기 중의 탄소 농도 저감 효과까지 있어 친환경 농업을 위한 농자재로 주목받고 있다.

농우바이오는 지난 2017년 자회사인 상림을 통해 바이오차 제품 개발을 실시했으며, 금년부터 ‘농우 하나로바이오차’, ‘상림 아리바이오차’의 제품명으로 본격적인 보급‧확대에 나설 전망이다.

이병각 농우바이오 대표이사는 “토양이 살아야 고품질의 농산물을 생산할 수 있다는 신념으로 오랜 시간 연구하고 개발한 신개념 토양개량제 제품인 만큼, 농업인의 생산성 증진을 통한 농가소득 향상에 일등 공신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포부를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