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군대급식 친환경 비율, 0에서 10%로
경기 군대급식 친환경 비율, 0에서 10%로
  • 강선일 기자
  • 승인 2019.02.03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 군대급식 위해 16억원 지원 예정

[한국농정신문 강선일 기자]

경기도(도지사 이재명)가 접경지역 군부대 급식 내 친환경농산물 비율을 약 10% 수준까지 올릴 예정이다. 이로써 그 동안 친환경 공공급식의 무풍지대였던 군대급식에서도 본격적으로 친환경시대가 열릴 것으로 보인다.

경기도는 친환경 군대급식 확대를 위해 약 16억2,700만원의 차액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원래 포천시에서 시작한 친환경 군대급식 시범사업을 전체 경기도 북부 접경지역(포천시·연천군·파주시·양주시·김포시 등)으로 확대하기로 했다.

지역 군대급식에서 최소 10% 이상은 친환경농산물을 공급하겠다는 게 현재 경기도의 입장이다. 경기도는 이와 관련해 접경지역 계약재배 농가들의 조직화에도 나설 계획이다. 현재 경기도는 농협을 통해 사업추진 조직을 공모 중이며, 조직 선정과 함께 접경지역 생산농가 조직화에 적극 나서고자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