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방 전 세대 방제, 팜한농 ‘라피탄’
나방 전 세대 방제, 팜한농 ‘라피탄’
  • 장수지 기자
  • 승인 2018.05.21 2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정신문 장수지 기자]
 

 

팜한농(대표 박진수‧김용환)이 포근한 날씨로 각종 채소 및 과수의 나방 알이 부화를 시작했다며 농가 예찰 강화 및 살충제 살포 등 철저한 초기 방제를 당부했다.

팜한농은 나방 1세대를 제대로 방제하지 못하면 2세대부터는 알과 유충을 함께 방제해야 할 뿐만 아니라 나방의 밀도가 높아져 방제가 더 어려워지기 때문에 초기에 확실히 방제해 개체 수를 줄여야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팜한농 ‘라피탄’ 액제는 알부터 성충까지 나방의 전 세대를 방제하는 고기능성 원예 나방약이며 접촉독성과 섭식독성을 모두 가지고 있어 약효가 빠르고 강력하다고 전했다.

특히 기존 약제들은 나방 날개의 비늘가루(인편) 때문에 약효성분이 제대로 침투하지 못해 성충 방제효과가 좋지 못했으나 라피탄은 알의 부화 억제부터 유충이 섭식 저해, 성충 방제까지 나방 전세대에 우수한 효과를 발휘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라피탄은 △복숭아의 복숭아순나방 △고추의 담배나방 △배의 꼬마배나무이‧애모무늬잎말이나방 △파의 파밤나방 △배추의 배추좀나방‧벼룩잎벌레 △감귤의 네눈쑥가지나방‧애넓적밑빠진벌레 등에 등록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