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공사 최규성 신임 사장 취임
농어촌공사 최규성 신임 사장 취임
  • 장수지 기자
  • 승인 2018.02.26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람 돌아오는 농산어촌 구현 의지 밝혀

[한국농정신문 장수지 기자]

26일 전남 나주에 위치한 한국농어촌공사 본사에서 최규성 신임 사장이 취임사를 하고 있다. 한국농어촌공사 제공

한국농어촌공사는 제9대 신임 사장으로 최규성 전 국회의원을 선임, 26일 전남 나주 본사에서 취임식을 열었다.

전북 김제 출신인 최규성 신임 사장은 17‧18‧19대 국회의원으로 활동하며 농업인의 소득확충을 위한 쌀 목표가격제 개선, 쌀 소득보전 직불금 부당 수령 방지책 마련 등 지역과 농어촌에 필요한 현실적 대안개발 및 제도개선에 앞장서왔다는 평을 받았다.

또 최 사장은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위원과 위원장을 역임했으며 2011년에는 법안발의 우수의원으로 선정된 만큼 농정 현안과 농어업인 권익을 잘 대변할 수 있는 전문성과 경험을 두루 갖췄다는 게 대내외 의견이다.

최 사장은 취임사를 통해 “공사는 지역개발사업에서 사회공헌 활동까지 현장 접점에서 주민과 교류하며 농어촌에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를 가장 잘 알고 있다”며 “110년간 쌓아온 경험과 기술, 저수지와 방조제 등 풍부한 자산 및 조직망을 활용해 좋은 일자리를 늘리고 복지 수준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발굴‧육성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이를 위해 사회적 가치 실현과제를 발굴하고 체계적으로 실천하는 추진방안을 조속히 마련해 ‘소득주도 성장’과 ‘사람이 돌아오는 농산어촌’을 구현하겠다는 의지를 밝히며 3년 임기의 업무에 돌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