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AI 확산방지 철저 대응 다짐
농협, AI 확산방지 철저 대응 다짐
  • 배정은 기자
  • 승인 2018.01.05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정신문 배정은 기자]

농협중앙회(회장 김병원)는 지난 3일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에서 조류인플루엔자(AI)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한 ‘범 농협 AI 비상방역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허식 부회장을 비롯한 범농협 임원 및 집행간부·주요 부서장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지난 3일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에서 AI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한 범농협 AI 비상방역 대책회의가 열렸다. 농협중앙회 제공

이 날 회의는 범농협 상시방역 실행 계획 교육과 부문별 방역 사항에 대한 협의를 통해 방역 업무 공백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AI 발생 현황, 농협 상시방역 실적에 대한 보고가 있었다.

회의를 주재한 허식 부회장은“지난해에 비해 현재까지는 발생 건수가 줄었으나 방역은 한 치의 오차, 작은 허점으로도 급속하게 확산되고 심각하게 악화될 수 있다”며 “방역 공백, 방역 사각지대를 사전에 차단하는데 총력을 다해 철저히 대응하자”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