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꽃이 피었습니다] 나도 너처럼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나도 너처럼
  • 한국농정
  • 승인 2018.01.05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행나무야 너는

참 좋겠다. 봄이 시작되니

 

초록으로 옷을 입고 꽃도 피우고

최계자 (74) 경기도 포천시 소흘읍

사람들을 즐겁게 하고 있구나

 

가을이면 노란 잎 사이로

노란 열매 내보이고

널 사랑하는 사람들의

책 속에도 들어가 잠도 자겠지

 

은행나무야, 참 좋겠다 너는

나도 너처럼 이 봄을

초록으로 시작하고 싶구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