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꽃이 피었습니다] 나는 선생님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나는 선생님
  • 한국농정
  • 승인 2017.12.01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 손주는 일곱 살, 여섯 살

이영희(60) 경기 포천시 소흘읍


글 가르쳐달라 조를 때면

나는 선생님이 된다

 

공부 시작한 지 1년 반 만에

나는 행복한 한글 선생님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