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꽃이 피었습니다] 방학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방학
  • 한국농정
  • 승인 2017.06.01 2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유순 (82) 충북 옥천군 안남면

방학하고 나니 참 바쁘기가 한 없네요.

아들이 혼자 농사지니 눈으로 보고

안 할 수 없고 거들다보니

학교 나오는 날도 못 나오고

오늘은 열일을 제치고 나왔더니

선생님 시를 쓰라니

재간이 안 나네요.

올해는 논도 안 얻고 식구끼리

농사 잘 졌지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