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문화복지대상 수상 ... 용인 성대경 씨 등 6명
농촌문화복지대상 수상 ... 용인 성대경 씨 등 6명
  • 관리자 기자
  • 승인 2008.03.09 2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문화복지재단(이사장 최원병)은 농업발전과 농촌 문화 계승, 복지 향상에 기여한 공이 큰 경기 용인시 포곡읍 성대경 씨 등을 제2회 농협문화복지대상 수상자로 선정하고 6일 시상식을 가졌다.

농협문화복지대상 부문별 수상자는 ▷최우수농가 부문=성대경(54, 경기 용인시 포곡읍), 권상근(56, 강원 삼척시 하장면), 이영태(51, 전북 진안군 백운면), 최현일(51, 광주광역시 남구 구소동), 망절일랑 (66, 경남 양산시 동면) 씨 ▷농업발전 부문=김윤환(49, 경북 포항시 우현동) ▷농촌문화 부문=광대패 모두골(대표 이광원, 강원 원주시 부론면) ▷농촌복지 부문= 9988봉사대(대표 박재금, 전남 나주시 남평읍)등 4개 부문에 개인 6명, 단체 2곳이다.

‘농협문화복지대상’은 우리 전통문화 계승과 효를 실천하는 우수 농가를 발굴하고, 농업·농촌의 발전과 지역사회 봉사에 크게 기여한 개인 및 단체를 선정 시상하는 상이다.

농협은 지난 2006년 농업을 천직으로 살아가는 농업인들의 자긍심을 고취하고 우리농촌의 아름다운 미풍양속을 보존하며 농업·농촌에 대한 국민적 관심과 농촌사회 유지 발전에 기여키 위해 제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