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인의 날, 농업인·도시민 함께하는 문화행사 될 것”
“농업인의 날, 농업인·도시민 함께하는 문화행사 될 것”
  • 홍기원 기자
  • 승인 2015.11.01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정신문 홍기원 기자]

20회 농업인의 날을 앞두고 우리 농업의 밝은 미래를 염원하는 행사가 서울 도심에서 진행됐다.

▲ 농식품부와 농업인의 날 행사추진위원회는 지난달 28일 농협중앙회 앞에서 세종문화회관까지 농축산물 퍼레이드를 열고 농업관련 볼거리를 서울시민들에게 제공했다. 농협중앙회 제공

지난달 28일 서울 농협중앙회 본관과 세종문화회관에서 농림축산식품부가 주최하고 농업인의 날 행사추진위원회가 주관하는 농축산물퍼레이드 및 농업발전기원제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농민, 소비자, 학생 등 300여명은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세종문화회관까지 ‘마음모아 희망농촌, 행복담아 미래농업’이란 주제로 농축산물 퍼레이드를 진행했다. 이번 농축산물 퍼레이드는 소·말 달구지, 농축산 캐릭터, 콤바인·트랙터 등의 농기계를 선보여 서울시민들이 평소에 보기 힘든 농업관련 볼거리를 제공했다.

이어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농업발전기원제에선 농업인의 날인 11월 11일을 상징하는 가래떡을 진설하여 우리 농업의 발전을 기원했다. 행추위는 이번 행사를 통해 11월 11일을 뜻하는 1,111개의 과일, 채소, 계란 등 다양한 우리 농축산물과 우리쌀로 만든 가래떡을 시민들에게 나눠주며 농업인의 날을 알렸다.

최원병 행추위 상임대표는 “20회 농업인의 날은 농업인과 도시민이 함께하는 문화행사로 농업·농촌·농업인의 소중한 가치에 대한 인식을 고취하며 새롭게 거듭나는 농업인의 날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