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우유 안전성 직접 확인”
“우리 우유 안전성 직접 확인”
  • 관리자 기자
  • 승인 2007.10.29 0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낙농진흥회 주부클럽연합회 요청, 낙농체험 실시

낙농진흥회(회장 강명구)는 대한주부클럽연합회(회장 김천주)의 요청으로 지난 17일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농도원목장(대표 황병익)에서 낙농체험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낙농체험은 지난 2005년에 실시한 ‘축산물 안전 소비자리더 2000인 양성 과정’을 통해 소비자단체들의 방문이 있은 후 2년만의 방문으로, 가정의 식단을 책임지는 주부 리더들이 우유의 생산현장을 직접 눈으로 확인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는 데 의의가 있다.

▲ 대한주부클럽연합회 소속 회원주부들이 지난 17일 경기도 용인 소재 농도원목장에서 낙농체험에 참가하고 있다.
김천주 회장은 “많은 소들은 작은 우리에 가둬놓거나 분뇨투성이일 것이라는 선입관이 있었는데 막상 와보니 웬만한 도시의 거리보다 더 깨끗하고 예쁘게 꾸며진데 대해 놀라움을 금할 수 없었다”며 “소비자와 생산자가 커뮤니케이션 할 수 있는 이러한 체험목장이 보다 많이 생겨, 소비자가 언제든지 목장을 찾아올 수 있도록 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날 체험에 참가한 주부들은 “피상적으로 알고 있는 우유의 생산현장을 실제로 와서 보니 그 어느 식품제조공장보다 깨끗하고 친환경적으로 생산되는 데에 많이 놀랐다”며, “오늘부터라도 당장 우유를 위주로 한 식단을 짜야겠다”고 입을 모았다.

주부클럽회원들을 대상으로 한 이번 낙농체험은 우유의 생산 현장인 목장에서 현대화된 설비와 친환경적으로 사육되고 있는 젖소들의 건강한 모습을 직접 확인하는 등 체험을 통해 우유의 위생·안전성을 인식시킴으로써 우유에 대한 인지도를 향상시킨 것으로 평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