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9건)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그 영화 잘 됐더래이
를 봤다오빠는 소를 몰고 짐을 잔득 실고나는 머리에 이불하고 옷을 이고걸어갔다 대구에 도착했다폭탄은 앞에 퍽...
한국농정  |  2017-08-17 20:11
라인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지금 사는 것도 행복하다
일본에서 나와 너무 가난해서 수용소에 살았다6.25 전쟁이 나서대구로 피란을 갔다친정 동생은 일곱 살이었다전...
한국농정  |  2017-08-11 14:23
라인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나의 저녁
저녁이 되면 나는 제일 행복하다 사는 것이 이런 것일까?외로운 마음도쓸쓸한 마음도우울한 마음도커피 한 잔에 ...
한국농정  |  2017-08-04 11:59
라인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사랑하는 손자 종훈이에게
안녕.사랑하는 손자 종훈아. 할머니다. 니가 태어나고 아장아장 걸어 다니던 것이 엊그제 같은데초등학교를 입학...
한국농정  |  2017-07-20 18:23
라인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며느리에게
사랑한다.세월이 흘러 벌써 일 년이 지났구나. 천사 같은 아현아. 힘든 우리 가정에 시집와서 고맙구나. 우리 아들 선택해줘서 고맙다. ...
한국농정  |  2017-07-14 11:46
라인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지각생
아침 일찍 밭에 나가 풀을 뽑다가세수하고 학교 가려 시계를 보니까한 시간도 훨씬 넘게 남았네 잠깐 가방 베고...
한국농정  |  2017-07-07 15:17
라인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자랑
올 추석에 자랑거리가 생겼다손녀가 할머니 공무 많이 하라고 학용품과 용돈을 듬뿍 주니너무 기특하고 자랑스럽다...
한국농정  |  2017-07-02 21:24
라인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점방
나는 55번 점방집 아줌마택호는 성주댁인데 모두 나를 55번 집번호를 부른다연쇄점 생기기 전에는우리 오남매 ...
한국농정  |  2017-06-23 13:40
라인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배추밭
아침 일찍 배추밭에풀을 뽑았다 갑자기 배추밭 글자가생각이 나서호미로 땅바닥에써보았다배츄받, 배츄밧어떤 것이 ...
한국농정  |  2017-06-16 14:50
라인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방학
방학하고 나니 참 바쁘기가 한 없네요.아들이 혼자 농사지니 눈으로 보고안 할 수 없고 거들다보니학교 나오는 날도 못 나오고오늘은 열일을...
한국농정  |  2017-06-01 22:18
라인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지나간 일년
지나간 일년 친구들과 함께한추억들을 떠올려 봅니다.지난 일년동안 모두 나름대로열심히 하였지만 좀 더 노력했으면 하는아쉬움이 남는 것 같...
한국농정  |  2017-05-26 10:26
라인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저녁
훈이아빠일 고마하고저녁 드이소 야들아~~그만 놀구밥 묵어라 아침이 아니고굴뚝에 밥 냄새나는노을진 저녁이다 지친 하루를 보듬는 시간저녁은...
한국농정  |  2017-05-18 19:06
라인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행복합니다
선생님 안녕하십니까? 개포면 동송리에 사는 이분희입니다.선생님 덕분에 한글을 배워서이제는 예천시장에 가서도 ...
한국농정  |  2017-05-12 11:03
라인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건강이 최고다
나는 죽는 날까지 건강하게 살다가 이틀만 아프고 죽는 것이 소원입니다죽는 날까지하고 싶은 공부 열심히 하다가...
한국농정  |  2017-04-28 13:35
라인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한글을 배워서
글을 몰라서 답답했는데좋은 선생님 만나서글을 배워서 농협 가서 인출도 하고버스도 알아서 타고여러 가지가 참 ...
한국농정  |  2017-04-21 15:23
라인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엄마가 사랑하는 자식들에게
몸 건강히 잘 있느냐. 엄마는 혼자 살아도 너희들을 한시도 잊을 날이 없이 마음 속에 들어있어 외롭지 않다. 우리마을 한글학교가 생겨서...
한국농정  |  2017-04-14 10:11
라인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금쪽같은 내새끼야!
강진군 찾아가는 여성농민 한글학교 월출반(성전면 월남마을) 할머니 15명은 지난 2015년 4월 16일, 세월호 침몰 1년이 되는 날에...
한국농정  |  2017-04-08 23:46
라인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서운하지 뭐
내가 우리 영감 보내고좀 정신이 없어. 자꾸 정신이 흐르더라꼬... 그게 이제 나인 것 같아 영감이 마지막 ...
한국농정  |  2017-03-31 13:45
라인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나비
봄이 왔어요따스한 봄이 왔어요 나비 너는 추운 겨울에 어디서 자고꽃피는 봄이 오니 찾아왔느냐노랑나비 호랑나비...
한국농정  |  2017-03-25 14:17
라인
[한글꽃이 피었습니다] 손주
엄마 뱃속에서 세상에 나오던 날 무엇을 생각했을까? 할매 할배는 기다렸다.함박 웃는 웃음보다 울음으로 인사하...
한국농정  |  2017-03-19 02:20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